낱말익히기: 미안하다.용서하세요 apologise, sorry, excuse, pardon

☞ 낱말 익히기 목록보기   ☞ 모두 열기 모두 닫기 ?
우리는 사과할 때 어떻게 하나?
상대의 눈을 보면서 진심어린 목소리로 또, 어떤 경우는 손으로 팔을 살짝 잡으면서 '미안하다'라고 한다. 지하철, 극장안 ... 등에서는 눈빛으로, 고개만 살짝 끄덕여서 사과하거나, 낮은 목소리로 간단하게 미안하다고 하거나, ... 그런식으로 사과한다. 그들도 똑 같은 사람이니까 마찬가지다. 그런 감각을 가지고 미안하다는 말을 익혀보자.


■apologize,apologizes, apologized - apologizing,apologized
[어폴로좌이즈,어폴로좌이지즈,어폴로좌이즈드 - 어폴로좌이징,어폴로좌이즈드]
apologize = apo(from) + logo(자신을 보호.정당화 하는 말)
다치게하거나, 마음이 상하게 하거나, 불편하게 하거나.... 자신이 잘 못한 언행에 대해 '미안하다고 말한다', 즉 사과한다 는 움직임말이다. 좀 딱딱하고 격식.형식적인 어감이다.
☞ 더 보기 >>

■sorry- sorrier - sorriest
[소ㅗ리 - 소ㅗ리어 - 소ㅗ리ㅣ스트]
미안한 - 더 미안한 - 가장 미안한
어떤 상황.상태에 대하여 미안하거나, 슬프거나, 후회하거나, 실망하거나,... 하여 마음이 편하지 않다.마음이 아프다 라는 어감의 말이므로,
1.자신이 남에게 어려움.불편.피해...등을 준 상황이라면 '미안하다'는 말이 될 것이고,
2.자신의 잘못이 아니지만, 다른 사람의 불행한 처지, 불행한 소식, 잘못된 일 ..... 등에 대하여는 '마음이 아프다'는 뜻이 된다.

sorry는 움직임말이 아니고, 예쁜[pretty: 프리티], 행복한 [happy: 해피] ..... 와 같은 꾸밈말이므로, 어떠한 상태이다(am,is,are...)와 함께 말하게된다. 예컨데,
I am pretty. 나는 예쁘다.
pretty:sorry> I am sorry. 나는 마음이 편하지 않다(미안하거나....불편하거나..)
☞ 더 보기 >>

■excuse,excuses,excused - excusing,excused
[잌스큐ㅜ스,잌스큐ㅜ씨즈,잌스큐스트 - 잌스큐ㅜ싱,익스큐스트]
ex(out:밖으로.벗어나다) + cuse(accusation[애큐제이션]비난)
행동.일...에 대해, 비난하지 않는다. 즉, 이해.용서한다...라는 어감이고,
또, 자신의 행동.일...에 대해, 비난을 받지 않으려고, 비난거리를 주절주절...설명한다.변명한다...라는 어감이다.
톰, 그런 행동은 그 무엇으로도 용서 할 수 없어. Nothing can excuse that sort of behavior.

■pardon,pardons,pardoned - pardoning,prdoned
[파ㅏ든, 파ㅏ든즈, 파ㅏ든드 - 파ㅏ드닝,파ㅏ든드]
잘못을 용서한다.는 말이고, 움직임말 보다는 이름말(용서)로 주로 쓴다.
말을 잘 못 들었을 때, 미안해요.용서하세요. 뭐라고요?라는 어감으로, Pardon?
용서를 구합니다. I beg your pardon. => 이 표현은, 황당한 말을 들었을 때, 뭐라고요? I beg your pardon? 이라는 어감으로도 흔히 쓰인다.

■ apologize와 sorry
잘못을 했거나, 불편을 끼치거나... 했을 때, 우리는 사과를 한다. 사과.apologize를 하는 방법에는 미안하다고 말하거나, 고개를 숙이거나, 손으로 싹싹 빌든지... 여러가지 방법이 있고, 미안해.Sorry!는 그 중의 한가지 방법이다.

아니야. 그런 걸 가지고, 사과는 무슨 사과... 사과할 필요 없어.
=> There is no need to apologize.
'사과.apologize'라는 낱말은 한글에서나 영어에서나, 어감이 좀 딱딱하고, 형식적이며, 심리적으로 '사과.apologize 라는 말을 하기가 좀 쉽지않은 면이 있다. 그래서, 평이한 표현으로 바꿔보면,
=> 아니야. 미안하기는... 미안하다고 말할 것 까지는 없어.
=> There is no need to say sorry.

생각해 보니까, 내가 잘 못했어. 수잔에게 미안하다고 (말)해야겠어.
=> I'll say sorry.
사과해야겠어. 라고 말하려면> I'll apologize.

린다, 미안해.
=> Linda, Sorry.
+ 내가 한 짓에 대해서 for what I did> Linda, Sorry for what I did.
+매우.아주 So> Linda, So sorry for what I did.
+내가 옳지 못했어> Linda, So sorry for what I did. I was well out of order.
order[오더]는 제자리.제순서대로 있는 상태라는 말이니까, out of order는 있어야할 자리.정도.수준...을 벗어났다는 말이다. 행동이 상식을 벗어나면 잘 못된 행동, 기계...등이 제기능을 벗어나면 고장...그런 어감의 말덩이이다.

■excuse me.와 I am sorry.
(I am) Sorry! Excuse me! 둘다 흔히 쓰지만,
Sorry!는 내가 잘 못해서 미안하다. 또, 내 잘 못은 아니지만 잘 못된 일. 불행...등을 듣거나.보거나.알게 되거나...이미 일어난 일에 대하여, 마음이 편하지 않다.미안하다...라는 어감이고,
Excuse me!는 내가 잘 못하거나, 불편을 끼치거나...해서, 또는 하게 되었으니.할 상황이니...이해.용서하라는 어감이고, 아직 일어나지 않은 일에 주로 쓰고 이미 일어난 일에 대해서도 쓴다. 한글에서는 이런 경우에 실례.失禮(잃을 실,예절 예) 하겠습니다. 실례했습니다.라고 말함을 생각해 보자. 물론, 이와 같은 구분이 절대적인 것은 아니다.

회의중에 전화가 와서, 잠시 나갔다 와야 할 상황일 때, 잠시 실례합니다 또는 미안합니다, 금방 돌아 오겠습니다.
아직 나가는 행위가 일어나지 않았으니까, excuse me
=> Excuse me a monent. 잠시 실례합니다.
=> Excuse me! I'll be with you shortly. 미안합니다. 금방 돌아 오겠습니다.

톰, 전화가 늦어서 미안해.
=> 이미 전화를 거는 행위가 일어 났으니까 sorry
=> Sorry, so late.

미안하지만, 이 버스가 광화문 갑니까?
'이 버스가 광화문 갑니까?'라고 말하는 행위가 아직 안 일어났으니까 excuse me
=> Excuse me, does this bus go to Gwanghwamun?

좁은 복도 등에서, 사람들 앞을 지나갈 때, 미안합니다.
아직 사람들 앞을 지나가는 행동이 일어나지 않았으니까 excuse me
=> Excuse me! 미안합니다. 실례합니다.
=> Excuse me! Can I just get past? 미안합니다. 좀 지나가도 되겠습니까?

지하철에서 다른 사람의 발을 밟았을 때,
이미 발을 밟는 행위가 일어 났으니까, 그리고 미안하다는 어감으로 말하면
=> Sorry. 미안해요.
이미 일어난 일이지만, 이해.용서하세요.라는 어감으로 말하면
=> Excuse me!

얘기를 하다가, 상대방의 말을 놓쳤을 때, 미안해요. 뭐라고 했지요?
집중해서 듣지 않고, 또 말하게 해서 미안하다.내 마음이 불편하다...라는 어감으로 말하고 싶으면
=> Sorry?
또 말하게 함을 이해.용서하라...는 어감으로 말하면
=> Excuse me? 또는 Pardon?

궁금한게 있어서, 미안하지만 ~를 알고 싶습니다. 라고 하면 sorry.excuse me 어느쪽이 적합할까?
내가 너를 번거롭게 해야겠는데... 이해.용서 해라...라는 어감이니까 excuse me가 더 낫겠다.
=> Excuse me, but I want to know of it.

약속에 늦었을 때,
1.미안하다 Sorry!
+늦었습니다. I'm late> Sorry, I'm late. 미안합니다. 늦었습니다.
+늦어서 for my being late> Sorry for my being late. 늦어서 미안합니다.

2.이해하세요. Excuse me!
+늦었음을 for arriving late. > Excuse me for arriving late.

■사과를 받을 때 하는 말들을 익혀보자
사과를 받아들일 수 없다면 필요없는 말이지만, 받아들인다면, 어떻게 받아들이는 것이 좋을까? 실수에대해 미안해 하는 또는 사과하는 사람의 마음을 편하게 해주는 것이 좋지 않을까. 그런 감각을 가지고 익혀보자.

네가 실수.실례...를 했지만,

그렇다고, 뭐가 잘 못된 건 없고, 괞찮다 라는 어감으로 말하면
올바른 상태에 있는 이라는 낱말 right[롸이트] => That's right.
+모든게 다... 라는 어감을 붙여서 말하면 all+ right= alright => That's alright.
alright:ok[오케이: alright와 같은 말] => That's ok.

그렇다고, 문제는 없어 라는 어감으로 말하면
=> No problem[프라블럼: 문제].

그렇다고, 걱정할 것 까지는 없어 라는 어감으로 말하면
=> No worries. *worries [워리스:걱정 worry에 들(s)를 붙인말]
걱정하지 마라 라고 하면> Don't worry.
+그것.it에 대해> Don't worry about it.

괞찮으니, 마음쓰지 마라 라는 어감으로 말하면
마음쓰지 마세요> Don't mind. 마음쓰지 마세요. *mind[마인드]마음.신경이 쓰인다는 움직임말
+ not+ever인 never> Never mind. 절대.전혀 마음쓰지 마세요.

말을 연결해 보자.
톰이 TV 소리를 크게 해놓아 시끄러우니까
수잔: 소리좀 낮춰!> Turn it down!
톰   : 미안해! >        Sorry.   => 톰이 소리를 낮춰주니까
수잔: 고마워! >        Thanks.